공지사항/이벤트
event_available 2018-02-25
1021

2018.02.22 황만기 원장님 기사 / "야뇨증 아이를 둔 엄마의 우울" [황만기 박사의 세살면역 여든…

본문

2018.02.22 황만기 원장님 <NEWSIS> 기사 입니다~^^ 

 

[황만기 박사의 세살면역 여든까지]  

"야뇨증 아이를 둔 엄마의 우울" 

 

3731727122_kv3fHtF4_1d3059818222648.jpg

 

 

http://www.newsis.com/view/?id=NISX20180221_0000234136&cID=11011&pID=16000


올해
초등학교
1학년에 입학하는 A군의 어머니는 요즘 여러 가지로 마음이 울적하다. A군이 또래 친구들 중에서 유일하게 아직도 밤에
소변을 못 가리고 있을 뿐 아니라, 얼마 전에 있었던 유치원 졸업식에서는 유치원 친구들 중 가장 작은 키임을 어머니가 눈으로 재확인하였기
때문이다.


출생 이후로 지금까지 밤에 소변을 가려본 일이 한 번도 없었던 A군은 아직도 기저귀를 찬 채로 자고 있어서 아이를 볼
때마다 안쓰러운 생각이 든다. 2년 전 여동생 출생 이후로는 야뇨증 증세가 나아지기는커녕 오히려 점점 더 심해지는 것 같다. 아이도 스트레스가
제법 많았었는지, 약 1년 전에는 갑작스럽게 야경증(sleep terror disorder)이 2~3개월간 나타나기도 했다.



혹시라도 친구들에게 놀림을 당할까봐 엄마가 동반하지 않는 1박2일 야외 학습이나 캠핑은 엄두를 못 내고 있다. 덩치도
왜소한 아이가 야뇨증 때문에 점점 더 자신감을 잃어가는 것 같고, 별 것 아닌 일에도 심한 불안감을 보이고 있어서 A군에게 무언가 적극적인
조치를 취해 주어야 할 것 같다.


야뇨증이란 만 5세 이후에도 여전히 밤에 소변을 못 가리는 상황을 의미한다.  보통 야뇨 현상은
야간 수면 중에 무의식적으로 소변을 보는 것을 말하는데, 출생 후부터 한 번도 소변을 제대로 충분히 가리지 못하는 것을 1차성(지속성)
야뇨증이라고 한다. 중간에 6개월에서 1년 정도의 시간 동안 소변을 그래도 어느 정도는 잘 가리다가 특별한 심리적 스트레스 요인(ex. 자동차
사고, 가까운 가족이나 친구의 사망, 외국이나 먼 지역으로의 이사, 부모의 불화나 별거 또는 이혼, 동생 출산 등)으로 인해서 다시 소변을
가리지 못하게 되는 것을 2차성(퇴행성) 야뇨증이라고 한다. 


한의학적으로는 이런 야뇨증 어린이들이 신기부족(腎氣不足)이나
간기울결(肝氣鬱結) 등의 변증(辨證)으로 진단되는 경우가 흔한데, 임상적으로는 \'신계 허약아\' 또는 \'비뇨생식기계 허약아\'로 분류해 아이의
기본적인 체질 특성과 병증 심각도 등에 따라서 한약 처방을 진행하게 된다. 


우선 한의학적인 야뇨증 증상 치료는 문진을 통해
원인적 상황을 정확히 파악하고, 아이의 병증 심각도에 맞게 방광과 신장의 기운을 강화시키고 울체된 기운을 풀어주는 방향으로 설계된
한약(\'축천환\'이나 \'향부자팔물탕\' 등)을 적절한 용량으로 처방한다. 아울러 필요에 따라 침 치료(주로 하복부의 경혈)나 과립제 및 복부 마사지
등을 함께 시행한다.


단순히 야뇨증 증상만의 개선이 아니라 근본적인 한방 체질개선 요법을 적극적으로 병행하기도 하는데, 만일
아이에게 야뇨증 증상 이외에도 신계 허약아의 일반적 특성들이 함께 동반된다면 체질적 상황에 맞는 적절한 한방 체질개선 처방(\'육미지황탕\'이나
\'신기탕\' 등과 같이 신계 허약아를 치료하는 한약 처방 복용과 정기적인 침구치료 등)이 매우 큰 도움이 된다.


신계 허약아의 일반적
특성은 성장부진, 저체중, 빈뇨, 다뇨, 오즘을 오래 참지 못함, 혈뇨, 탁한 소변, 배뇨시 통증, 아침에 일어나면 눈 주위가 자주 붓고 안색이
창백함, 치아 발육 상태가 느리거나 충치가 잘 생기는 경향성, 머리카락이 힘이 없고 가늘고 윤기가 없으며 숱도 적음, 감수성이 높고 신경이
예민함 등이다.


야뇨증인 경우에 일상 생활에서는 다음과 같은 점을 일반적으로 주의해야 한다. 

1. 밤에 잘 자고
있는 아이를 억지로 깨워서 소변을 보게 하는 것은 별로 좋지 않다. 아이들이 숙면을 취할 때 일반적으로 몸에서 \'항이뇨
호르몬(vasopressin)\'이 증가하게 되는데, 만일 아이를 깨우게 되면 이 호르몬의 증가를 기대할 수 없어서 증상 개선에 방해가 될 수
있다.


2. 저녁 식사 이후 또는 밤에 잠 들기 1~2 시간 전부터는 수분 섭취를 최대한 제한하는 것이 좋다. 


3. 인스턴트 음식이나 염분이 많은 음식은 가급적 절제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번호 제목 등록일 조회수
45 [서초점] 2018년도 '한의약치료기술 공공자원화 사업' 치료기술로 선정 되었... 2018-03-28 1525
44 [서초점] 임시휴진 안내(3월 21일(수)~3월 26일(월)) 2018-03-20 1617
43 2018.03.06 황만기 원장님 기사 / 당신의 딸은 ‘여아 성조숙증’ 위험군 2018-03-12 1387
42 [신간 발행] 대한민국 한의학 명의가 알려주는 24가지 질병과 그 해답 2018-03-12 1084
41 2018.03.04 황만기 원장님 기사 / 새 학기 증후군도 한방치료 해결 [건강 나침... 2018-03-09 1131
40 황만기 원장님이 3저자로 참여한 [성조숙증] 논문이 2018년 02월호에 게재 되... 2018-03-07 916
39 2018.03.02 와 에 실린 황만기 원장님 기사 2018-03-06 972
38 [서초점] 2018년 3월 진료시간표 2018-02-28 1099
37 2018.02.27 황만기 원장님 기사 / 10대의 말 못할 고민, 만성 두드러기 [황만기 ... 2018-02-28 967
36 2018.02.22 황만기 원장님 기사 / "야뇨증 아이를 둔 엄마의 우울" [황... 2018-02-25 1022
35 황만기 원장님 [국회 보건복지위원장 표창장] 수상 (국회 의원회관 제 1 소... 2018-02-21 977
34 2018.02.13 황만기 원장님 기사 / "女초등생들의 비만과 성조숙증" [황... 2018-02-20 928
33 2018.02.07 황만기 원장님 기사 / 고열과 전신 경련을 동반하는 '열성 경련'[황... 2018-02-07 1205
32 2018.02.02 황만기 원장님 기사 / 아이들의 '새학기 증후군' , '개학병'[황만기 ... 2018-02-04 1354
31 [서초점] 2018년 2월 진료시간표 2018-01-30 1579